Workshop‎ > ‎

3 Keywords

3 Keywords 
Design by 박준표

아이스브레이킹 프로그램인 3 Keywords는 자신에게 특별한 '3가지 단어'를 통해 사람을 알아가는 프로그램이다. 커뮤니티 빌드에 핵심적인 '그룹 내 개인들'의 네트워크를 확인하고 확장하는데 도움을 준다. 3 Keywords
낯선 사람들과의 커뮤니케이션에서의 물리적 장벽을 Turn 방식을 활용해서 제거해주고, 단어와 '미니홈피'라는 은유를 통해 심리적 장벽을 낮춰주는 장점이 있다. 또한 다음과 같은 장점이 있다.
  • 사회적 지위와 역할에 대한 노출보다 개인의 특성과 취향을 쉽게 드러낼 수 있다.
  • 나의 이야기를 편하고 자연스럽게 노출할 수 있다.
  • 불특정 다수를 만나는 것이 아니라 개인과 개인끼리의 집중된 커뮤니케이션 시간을 가질 수 있다.
매뉴얼
  1. 자신을 설명할 수 있는 3가지 키워드를 생각한다.
  2. 미니홈피(A4)를 꾸민다.
    • 미니홈피라는 은유(메타포)를 사용해서 진행한다.
    • 미니홈피 제목, 미니룸, 1촌평 등의 공간을 둔다.
    • 3가지 키워드를 중심으로 미니홈피를 꾸민다.
    • 다른 사람들이 방문해서 메모를 할 공간을 만든다.
  3. 전체 참가인원을 1/2로 나누어, 1:1 매칭이 되도록 마주보고 앉는다.
  4. 짝이 정해지면, 서로의 미니홈피를 교환한 후 이야기를 시작한다.
    • 미니홈피를 보고, 키워드에 대한 질문을 하며 시작한다.
    • 키워드에 대한 이야기를 들으면서 서로의 미니홈피에 코멘트를 달아준다.
    • 정해진 시간이 지나면, 서로에게 일촌평을 남기고 미니홈피를 돌려준다.
  5. 일정 시간이 지난 후(약 2분 ~ 5분), 짝을 바꾸어 새로운 사람과 대화를 나눈다.
    • 짧은 시간이 제약이 되어서 사람들이 더 많은 이야기를 나누게 된다.
    • 짧은 시간은 서로에 대한 궁금증을 갖게해서, 이후 이야기거리를 만들어준다.
  6. 4번과 5번을 반복한다
  7. 완성된 미니홈피를 벽에 붙이고 전시한다. 
다음과 같은 상황에서 사용할 수 있다.
  • 인원 : 20명 이상의 중그룹에서 대그룹까지 활용할 수 있다. 소수인 경우 방법을 변형해야한다. 

  • ICE : 네트워킹의 욕구는 있으나 구성원이 모두 처음 만나는 낯선 상태
  • ICE : 오래간 커뮤니티가 지속되어 왔으나 개인적 만남이 전무한 집단
  • ICE :  서로 잘 알고 있는 집단이나 개인적인 이야기와 생각을 나눌 수 있는 기회를 갖지 못한 상태

  • Breakers : 집단 내 개인적 의사소통을 시작하게 한다.
  • Breakers : 낯선 사람들이 서로 이야기를 시작하게 하는 물리적 장애를 1:1로 만나게 하면서 낮춰준다.
  • Breakers : A4용지(미니홈피)를 통해 1:1로 만날때의 시선처리 등의 어려움을 줄여준다. 
알려진 문제점
  • Turn 시간을 명확히 인지시켜줘야한다.
  • 짧은 Turn 시간을 긴장감을 높이는 동시에 참가자들의 스트레스를 높인다.
  • 전체 그룹에서 만날 수 있는 사람이 한정적이다. (두 그룹으로 나눴을 경우 같은 그룹 내의 사람을 만날 수 없다)
  • 개인적 의사소통의 시작을 이끌어 낼 수 있으나, 소통의 지속을 위한 사후 관리가 필수적이다.
다음의 행사에서 유래되었거나, 사용되었다.
(사용하시고 나면, 어디서 사용하셨는지 제보해주세요 ^_^)
  • 사회적기업가 아카데미 체인지메이커 : 아이디어 소개팅
  • 온라인학습생태계프로젝트 : 속닥속닥 책캠프
  • Artist Residence 가옥 Openstudio : 수,다
  • PINY 언플러그드 컴퓨팅 워크숍 : 수련
  • sopoong 사회적기업가모임 : 반달모임
  • Artcenter nabi : 셋이서 하는 미디어아트 워크숍
  • 계원대학교 2009년 2학기 수업 : 아트프로그래밍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