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범준

Ronald Ro

Ronald Ro is the CEO and co-founder of Awair. He is passionate about building products that inspire.

After starting his career as an engineer at Boeing Company, Ron worked for Samsung's consumer electronics division and its corporate strategy office for 4 years, leading the company’s new business and technology commercialization efforts.

Ron then joined Cisco and was instrumental in launching, building, and scaling new products and business. In his role, Ron was responsible for product management, supply chain and business strategy. Ron helped grow a small team to a sustainable business unit that generated $30M revenue.

Ron holds a bachelor’s degree in mechanical engineering from the Purdue University and master’s degree in industrial and operations engineering and MBA from the University of Michigan, where he was an investment fellow at the Frankel Commercialization Fund, helping to build and invest in Michigan-based early-stage startups.


노범준

어웨어(Awair) 공동창업자 겸 대표인 노범준 대표는 사람들에게 영감을 주는 제품을 만드는데 특별한 열정을 가지고 있다. 보잉(Boeing)사의 엔지니어로 사회생활을 시작한 노범준 대표는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와 전략기획실에서 4년을 보내면서 신사업 개발을 담당했다.

이어 시스코에서 노범준 대표는 신제품 기획/론칭/사업확대를 담당하면서 제품관리와 공급망 관리, 그리고 비즈니스 전략을 책임졌다. 노범준 대표는 시스코에서 작은 팀을 이끌어 3천만 달러의 수익을 창출하는 부서로 키웠다.

노범준 대표는 퍼듀대학교에서 기계공학을 전공했으며, 미시간 대학교에서 엔지니어링과 MBA를 전공했다. 미시간 대학교에 재직하면서 미시간에 기반들 둔 초기 스타트업에 투자하고 도와주는 프랭클 커머셜리제이션 펀드(Frankel Commercialization Fund)의 투자위원(investment fellow)로 활동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