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oi Huey Tyng

Ooi Huey Tyng

Ooi Huey Tyng is the Managing Director of GrabPay Singapore, Malaysia and Philippines, where she focuses on driving adoption of GrabPay with local cash-based merchants in each market. She oversees the strategic direction for the GrabPay business in these countries and is responsible for forging the business partnerships required to bring millions of merchants and consumers into the cashless future.

Prior to joining Grab, Huey Tyng was Visa’s Country Manager for Singapore and Brunei where she was responsible for the country operation and overall P&L, including growth priorities, ePayment ecosystem expansion, regulatory engagement as well as key stakeholder management for regional banks headquartered in Singapore. In addition, Huey Tyng also served in the Committee of the Future Economy (CFE) set-up by PM Lee from 2015 to 2016 and represented Visa in Singapore Payment Council chaired by MAS in 2017.

Huey Tyng has more than 25 years of experience in senior positions at global banks and leading payments providers. As one of Grab’s most high-profile women leaders, she champions diversity & inclusion and leadership for women within Grab and in Southeast Asia.

Huey Tyng also held leadership roles at DBS, UOB, and Citi among others, where she was responsible for managing retail cards businesses, product, merchant acquisition and strategic partnerships.


우이 휴이 팅

우우이 휴이 팅은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필리핀에서 그랩페이(GrabPay)의 전략적 방향성을 감독하는 매니징 디렉터로, 현금을 주로 사용하는 상인들이 그랩페이를 사용할 수 있게 도와줘 현금 없는 미래를 함께 만들어 나가고 있다. 그랩에 입사하기 전, 휴이 팅은 싱가포르와 브루나이에서 Visa카드의 컨트리 매니저로서 전자결제 생태계 확대, 대(對)정부 규제업무, 및 싱가포르에 본부를 둔 지역은행의 주요 이해관계자 관리를 포함한 기업운영과 전반적인 재무업무를 담당하였다. 뿐만 아니라, 휴이 팅은 2015년부터 2016년까지 싱가포르의 리센룽 총리가 설립한 미래경제위원회(CEF)에서 활약했으며, 2017년 MAS가 설립한 싱가포르 결제위원회에 Visa의 대표로서 참가했다. 휴이 팅은 25년이 넘는 기간동안 글로벌 은행 및 주요 결제업체들에서 고위직으로 근무했다. 그랩의 가장 유명한 여성 지도자 중 한 사람으로서 여성들을 위한 다양성과 포용성을 위해 리더십을 발휘하고 있다. 휴이 팅은 소매 카드사업, 상품, 무역매입(merchant acquisition), 전략적 제휴를 담당하며 DBS, UOB 그리고 Citi에서도 고위직을 역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