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클라우드쇼 2014]④ 델의 클라우드 전략

게시자: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 3. 27. 오후 11:13
장우정 기자박진영 인턴기자 | 2014/03/28 14:00:00

 
◆ Dell의 클라우드 전략

“델의 클라우드 서비스 전략은 파트너 모델입니다.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 레드햇 등 다양한 기업과 협력해 맞춤형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델은 전 세계 다양한 기업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프라이빗과 퍼블릭 클라우드 간의 멀티 솔루션을 제공한다. 델은 직접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지는 않지만, 전 세계 퍼블릭 클라우드 사업자들과 파트너십을 맺고 고객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델은 클라우드 파트너 생태계 구축 전략에 따라 퍼블릭 클라우드 업체와 파트너를 계속해서 맺고 있다. 센츄리링크(CenturyLink), 구글, 조이엔트(Joyent), 윈도 애저(Windows Azure) 등 다양한 업체들과 파트너십을 맺었다. 

 
이베이(ebay)는 델 클라우드의 맞춤 서비스 제공의 대표적 사례다. 델은 이베이의 1억2000만 사용자가 사용할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했다. 이를 통해 이베이는 빠르게 성장하는 비즈니스 운영 비용을 절감할 수 있었다.

델 클라우드의 4가지 비전은 ▲개방적이고 확장가능한 솔루션 제공 ▲특정 클라우드에 얽매이지 않고 상호호환적인 솔루션 제공 ▲ 고객 상황에 맞는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 신뢰할 수 있는 서비스 제공이다.

◆ 인터뷰 - 양원석 델코리아 이사

양원석 델 코리아 이사는 2014년 2월 28일 조선비즈 연결지성센터가 주최한 ‘프리 스마트클라우드쇼 2014’에서 ‘델코리아의 클라우드 전략’이라는 주제로 발표했다. 다음은 양 이사와의 일문일답. 

-델 클라우드의 장점은.
“프라이빗과 퍼블릭 클라우드가 필요한 기업 고객에게 두 클라우드를 단일하게 관리해주는 멀티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이다. 델은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구축할 수 있고, 퍼블릭 클라우드와 관련해서는 클라우드 파트너 생태계 구축을 통해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델이 상호호환성 있는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에 노력하는 이유는.
“글로벌로 보면 사용자의 약 62%는 클라우드 플랫폼을 하나 이상 운용한다. 다양한 클라우드 서비스가 필요하다는 것이다. 사용자의 약 53%는 특정 공급자를 고집하지 않고 다양한 공급자를 선택해서 사용하겠다고 했다. 특정 클라우드에 얽매이지 않고 상호 호환되고 연결되는 것으로 갈 수밖에 없는 구조다.” 

-델과 파트너십을 맺은 기업들 중에 독특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경우는.
“델은 특화된 서비스 영역만을 가진 클라우드 사업자들과 파트너를 맺어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한다. HPC(고성능 컴퓨팅)에 특화된 클라우드 서비스는 R시스템이, PaaS 서비스에는 구글이, DRaaS(재해복구 서비스)에는 제로래그(ZeroLag)가 델과 파트너십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델의 사용자는 얼마나 되는지.
“해외의 멀티 클라우드 고객에는 스코틀랜드의 정부기관들, 각국의 통신사, 일반 컨설팅회사, IT기업 등이 있다. 국내에는 아직 프라이빗과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를 혼합해서 사용하는 것이 활발하지 않다.” 

-앞으로의 서비스 확장 및 투자 계획은.
“델 클라우드 파트너 생태계를 위해 파트너 기업을 꾸준히 늘려갈 것이다. 고객이 필요로 하는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을 위해 특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을 파트너로 끌어들일 것이다.”

- 이베이에 구체적으로 어떤 서비스를 제공했나.
“온라인 마켓이었던 이베이에 세계 최대 집적도의 모듈러 데이터센터와 외기 냉각 시스템을 구축해 줬다. 필요에 따라 모듈 단위로 증축 가능한 모듈러 데이터센터로 이베이는 빠르고 안정적인 IT 서비스를 제공받았다. 델은 외부 공기를 이용해 데이터센터를 냉각시키는 방식으로 데이터센터의 운용 효율성을 높였다.”


Copyrights ⓒ ChosunBiz.com
Comments